2020.05.28 (목)

  • 구름많음동두천 22.1℃
  • 구름많음강릉 22.9℃
  • 구름많음서울 22.5℃
  • 맑음대전 24.4℃
  • 구름조금대구 27.0℃
  • 구름조금울산 23.9℃
  • 맑음광주 23.8℃
  • 맑음부산 21.9℃
  • 맑음고창 22.2℃
  • 흐림제주 22.7℃
  • 구름많음강화 20.0℃
  • 맑음보은 23.9℃
  • 맑음금산 24.5℃
  • 맑음강진군 24.6℃
  • 맑음경주시 28.0℃
  • 구름조금거제 23.4℃
기상청 제공

경제·사회

가든프로젝트, ‘한국정원산업협동조합’ 창립총회 고려대에서 개최

유니온(Union) 하면, 유니콘(Unicorn) 된다!

가든프로젝트(대표 박경복)가 정원분야 및 사회적경제분야 관련 기업 및 단체, 일반인, 학생을 조합원으로 구성하는 ‘한국정원산업협동조합’ 창립총회를 개최한다고 3월 1일 밝혔다.

고려대학교 자연계캠퍼스 산학관 5층에서 2019년 3월 9일(토) 오후 2시에 개최되는 이번 창립총회는 사업자, 일반, 학생으로 구성된 조합원이 주축이 되어 창립한다. △사업자(법인)조합원은 정원관련 인접분야인 조경분야, 건축분야, 도시계획분야, IT분야, 산림분야, 원예분야, 환경분야 그리고 사회적경제분야의 (예비)사회적기업, (사회적)협동조합, 마을기업, 소셜벤처로 기업 또는 단체로 구성된다. △일반(개인)조합원은 시민정원사, 도시농업전문가, 숲해설사, 산림치유사, 원예치료사 등 개인으로 활동하는 분들로 구성된다. △준(학생)조합원은 관련분야를 전공하는 학생들이다.

‘한국정원산업협동조합’은 한국전통정원문화의 우수성을 토대로 한국정원산업의 발전에 이바지함을 목적으로 한다. 특이점은 정원 명칭의 한자표기에 있다. 현재, 일반적으로 사용하는 정원의 한자표기는 정원(庭園)이나, 한국정원산업협동조합에서 사용하는 정원의 한자표기는 정원(庭苑)이다. 박경복 대표는 정원(庭苑)을 사용하게 된 배경으로 “지금은 없어진 한국정원학회지(韓國庭苑學會誌) 창간호(1982.10.10.)에 기록된 정원(庭苑)의 해석이 한국정원산업협동조합의 설립목적과 사업범위에 적확(的確)함으로 사용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윤국병 교수(전 고려대교수, 1993년 작고)는 한국정원학회지 창간호에서는 정원(庭苑)의 범위를 ‘가정(家庭)의 작은 뜰에서 궁궐의 궁원(宮苑)을 비롯하여 하천정비, 도로변 수경(修景)과 댐 축조 등 대규모적인 국토 조원(造苑)에 이르며 작은 석조 미술품과 분경(盆景)에서 다도문화(茶道文化)등이 포함된 종합예술(綜合藝術)이다’라고 규정하고 있다.

이를 토대로 한국정원산업협동조합에서는 목적사업으로 △정원의 산업화를 위한 기술동향 조사 및 산·학·관·민 공동사업 △정원산업에 관한 기술지도 및 교육사업 △정원의 계획·설계·시공·전시·유지관리사업 △ 정원산업 소재의 조사·수집·판매 및 유통사업 △정원산업 관련 연구개발 및 평가 △정원산업 관련 기술의 정보화 및 산업화 △정원산업 활성화를 위한 창업지원 △정원에 관한 간행물 발간사업 △국가 또는 지방자치단체가 운영하는 정원지원센터 및 민간 정원지원센터, 지역거점형 정원지원센터 위탁운영 등의 사업을 수행한다.

박경복 대표는 한국정원산업협동조합의 시스템을 조합원간 수평적 네트워크와 더불어 UNION System으로 규정하고 사업자조합원은 일반조합원과 준조합원을 파트너 또는 직원으로 고용하는 수익과 연동된 ‘일자리창출시스템’이라고 설명한다. UNION System이란? 조합원간에 고유의 사업영역을 침해하지 않으면서 조합원의 역량, 사업의 규모 및 시기에 맞춰서 자원, 시장, 정보를 공유하고 지역별, 분야별, 업종별 조합원과 협업하는 시스템이다. 이것은 우리의 전통자치 공동노동체 조직인 ‘두레’와 유사하다.

한국정원산업협동조합의 슬로건은 ‘유니온(Union) 하면, 유니콘(Unicorn) 된다’이다. 여기서 유니온은 협동조합을 의미하고, 유니콘은 경제용어로서 10억달러 즉, 1조원의 기업가치가 있는 신생기업을 말한다.

한국정원산업협동조합의 조합원 가입문의는 사무국 ㈜가든프로젝트로 하면 된다.

문화

더보기
화성시립도서관, 시민 참여 독서 캠페인 ‘북버킷 챌린지’ 운영 화성시립도서관은 코로나19로 휴관이 장기화됨에 따라 집에서도 참여할 수 있는 온라인 독서 캠페인 ‘북버킷 챌린지’를 16일부터 운영한다.‘북버킷 챌린지’란 SNS를 통해 시민이 직접 책을 추천한 후, 다음 추천자를 릴레이 방식으로 지명하며 진행하는 독서 캠페인이다. 24시간 이내 책을 선정하고 책 표지와 인상 깊은 구절을 사진과 함께 소개하며 동시에 다음 챌린저를 지목하면 된다.이번 캠페인은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사회 분위기를 해소하고 시민들이 꼭 도서관이 아니라도 다양한 장소에서 책을 읽고 독서를 통한 즐거움을 느낄 수 있도록 기획됐다. 2020년을 맞아 특별한 이용자가 ‘북버킷 챌린지’의 첫 주자로 나섰다. 2005년부터 삼괴도서관을 꾸준히 이용하며 독서 생활을 즐겨온 올해 20살 성년이 된 이지민 씨가 그 주인공이다. 시민들이 ‘북버킷 챌린지’를 통해 추천한 도서들은 향후 SRT 동탄역과 1호선 병점역 스마트도서관에 비치될 예정이다. 이외에 관내 도서관 전시 등에 다양하게 활용될 계획이다. 화성시립도서관은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하고 있는 시민들이 이번 캠페인을 통해 서로 좋아하는 책을 공유하며 긍정적 마음과 심리적 여유를 갖게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연예 · 스포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