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16 (금)

  • 구름조금동두천 22.2℃
  • 구름조금강릉 23.5℃
  • 흐림서울 23.5℃
  • 흐림대전 25.4℃
  • 구름많음대구 27.9℃
  • 구름조금울산 28.3℃
  • 흐림광주 25.5℃
  • 맑음부산 27.5℃
  • 구름많음고창 24.1℃
  • 구름많음제주 25.9℃
  • 구름많음강화 24.0℃
  • 구름조금보은 25.0℃
  • 구름조금금산 23.4℃
  • 구름많음강진군 26.1℃
  • 구름조금경주시 28.9℃
  • 구름조금거제 27.7℃
기상청 제공

경제·사회

한-중남미 스타트업 펀드 결성… 1000억원 규모

한국 스타트업에 투자하는 대규모 중남미 펀드가 조성된다. 유망기술기업의 글로벌 진출을 지원하는 본투글로벌센터(센터장 김종갑)는 미주개발은행(IDB)의 이노베이션랩인 IDB 랩(IDB Lab)과 모태펀드에서 공동 출자해 1000억원 규모의 펀드 결성을 추진하고 있다고 14일 밝혔다. 본투글로벌센터는 펀드 결성 주관으로서 국내 스타트업의 중남미 진출의 교두보 역할을 하게 된다. 

한-중남미 스타트업 펀드(Latin America and Caribbean, LAC - Korea Startup Fund)는 양국의 유망 스타트업에 적극적으로 투자 및 성장을 지원한다. 

특히 얼리 스테이지(Early Stage)에서부터 시리즈 B(Series B) 투자에 집중한다. 중남미 시장 성장 가능성과 규모를 고려해 핀테크(FinTech), 에드테크(EdTech), 헬스테크(HealthTech), 웰니스(Wellness), 바이오테크(BioTech), 크리에이티브테크(CreativeTech), 어그테크(AgTech), 클린테크(CleanTech), 마켓플레이스(Marketplace), 이커머스(E-commerce), 로지스틱스테크(LogisticsTech), 모빌리티(Mobility) 분야에 투자 초점을 맞출 예정이다. 한-중남미 합자기업, 중남미 시장 진출을 계획 중이거나 기 진출한 국내 기업, 한국을 포함해 아시아 시장에 진출 예정 또는 활동 중에 있는 중남미 기업이 투자 대상이다. 

IDB 랩에 따르면 중남미 스타트업에 대한 신규 투자금액은 꾸준하게 증가하고 있다. 2018년에는 20억달러(약 한화 2조4460억원)를 기록하며, 전년도 11억달러(약 한화 1조3453억원)보다 두 배 이상 늘어난 수치를 기록했다. 투자를 집행한 수도 2017년 249개에서 2018년 463개로 86% 이상 크게 늘며 증가세가 가팔랐다. 특히 2018년에는 스톤(stone), 라피(Rappi), 아르코(arco) 등 7개의 유니콘 기업이 탄생해 총 16개를 훌쩍 넘겼다. 

소프트뱅크도 3월 50억달러(약 한화 5조6645억원) 규모의 중남미 펀드를 조성하는 등 중남미 스타트업 투자에 대한 본격적인 신호탄을 쏘아 올리며, 중남미 지역에 대한 잠재적인 성장 가능성에 대해 알렸다. 

김종갑 본투글로벌센터장은 “현재 중남미 투자 생태계를 이끌고 있는 국가는 브라질, 멕시코, 칠레, 콜롬비아, 아르헨티나, 페루 등으로 해당 지역을 타깃으로 한 금융, 마켓플레이스, 물류·유통·운송, 농업, 교육 기술기업에 집중하고 있는 상황”이라며 “중남미에 국내 대기업은 다수 존재하나 기술 기반의 스타트업은 턱없이 부족해 이번 중남미 펀드를 통해 많은 기업들이 해당 지역으로 진출하고, 성장하는데 많은 도움을 받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김 센터장은 “이번 한-중남미 스타트업 펀드가 궁극적으로 한국과 중남미 시장의 혁신성장을 견인해 양국의 투자생태계 활성화를 이끌어 낼 수 있을 것이며, 스타트업에 재정적인 안정을 주는 것은 물론 다각도의 스케일업을 통한 중남미 진출 성공의 견인차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덧붙였다. 

본투글로벌센터는 한-중남미 스타트업 펀드에서 국내 스타트업의 중남미 진출은 물론 중남미 스타트업의 한국 진출을 도울 계획이다. 국내 스타트업의 투자기회 확대를 위한 협업을 강화하는 것은 물론 중남미 진출을 위한 각종 컨설팅 및 정보공유 등 IDB 랩과 벤처캐피털들과의 협력관계를 지속할 계획이다. 

한편 한-중남미 스타트업 펀드를 운영할 펀드운용사(GP)를 모집 중이다. 펀드운용사 접수는 9월 23일까지 이메일로 받는다. 펀드운용사는 한-중남미 협력을 통한 글로벌 펀드 운영이 가능한 곳을 우선한다. 펀드운용사 선정은 연내 마무리될 방침이다. 문의는 본투글로벌센터 또는 IDB 랩에 하면 된다. 

한국민속촌, 칠석 맞이 행사 ‘까막까치 칠석은 오늘이래요’ 개최 전통문화 테마파크 한국민속촌이 견우와 직녀가 만난다는 칠석을 맞이하여 8월 3일부터 세시행사 ‘까막까치 칠석은 오늘이래요’를 진행한다. 이번 행사에는 칠석의 유래를 배워보는 전시, 다양한 세시풍속 체험, 포토존 등이 마련될 예정이다. 민속마을 전통가옥에서 열리는 전시 ‘칠석은 어디서 왔나’는 견우직녀 설화가 시작된 별자리 견우성과 직녀성에 대한 이야기를 다룬다. 비가 많이 오는 여름에 곰팡이가 생기지 않도록 칠석날 마당에 옷과 책을 말렸던 풍습인 ‘쇄서포의’를 재현한 전시도 열린다. 칠석날 바늘에 실을 한 번에 꿰어 옷자락에 걸어 두면 시험에 합격한다는 의미가 담긴 ‘바늘에 실꿰기’, 견우와 직녀의 애절한 사랑 이야기를 담은 민요 ‘칠석요’의 가사를 맞춰보는 ‘칠석요 빈칸채우기’, 베틀짜기의 달인이었던 직녀처럼 베틀을 짜보는 ‘미니베틀 그라운드’ 등 직접 참여 가능한 체험 프로그램도 다양하다. 조선마을의 상징 중 하나인 전통 교량 목교는 행사 기간 동안 오작교로 변신한다. 까마귀와 까치 모형으로 치장해 칠석 분위기를 한껏 살려줄 목교는 연인들의 사진 촬영 포인트로 제격이다. 한편 한국민속촌에서는 한복을 입은 관람객을 대상으로 할인 프로모션을 진행 중이다. 한


보람상조,전국오픈 생활체육 탁구대회 참가자 모집 보람상조는‘제5회 보람상조배 전국오픈 생활체육 탁구대회’참가자를 모집한다고14일 밝혔다. 이번 탁구대회는 오는4월6일부터7일까지 이틀간 파주시 문산읍에 위치한 문산체육공원에서 진행된다.경기 종목은 남녀 각각 개인단식과 개인복식,단체전으로 나뉜다.대회 첫날인6일에는 전종목 개인전 및 실버부(만60세 이상)단체전이, 7일에는 전종목 복식 및 단체전이 펼쳐질 예정이다.보람할렐루야 탁구단 선수들 외에도 외국선수단 선수들도 일부 참가한다. 대회 참가 신청은 오는3월23일까지‘아이핑’홈페이지를 통해 만19세 이상이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다만2016~18년 기준 전국오픈대회 개인전 입상자는 부수를 상향해 신청해야 하며,단체전 신청 시 개인전에 필수로 참가해야 한다. 단체전에는 우승60만원,준우승40만원,동3위20만원,개인전에는 우승30만원,준우승20만원,동3위10만원의 상금이 주어진다.또한 이번 대회에서는 기존 대회에 비해 시상 범위가 확대돼 개인전과 복식8강 진출자에게도 상품을 증정하며 경쟁의 열기를 더할 전망이다. 보람그룹 최철홍 회장은“탁구를 사랑하는 모든 국민들이 즐겁게 참가할 수 있는 대회가 되길 바란다”며“보람상조배 전국오픈 생활체육 탁구대회가 대한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