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4.26 (화)

  • 흐림동두천 18.2℃
  • 흐림강릉 20.5℃
  • 서울 19.1℃
  • 대전 16.2℃
  • 대구 16.2℃
  • 울산 16.0℃
  • 광주 17.3℃
  • 부산 16.6℃
  • 흐림고창 17.8℃
  • 제주 22.8℃
  • 흐림강화 17.0℃
  • 흐림보은 15.9℃
  • 흐림금산 15.0℃
  • 흐림강진군 18.1℃
  • 흐림경주시 16.7℃
  • 흐림거제 16.6℃
기상청 제공

정치

김동연 “부동산 정책 때 靑과 고성 오가며 싸워”

“靑 핵심, 양도차액 100%과세 말해, ‘미쳤냐’며 거절”

URL복사


【STV 차용환 기자】김동연 새로운물결 대선 후보가 문재인 정부 초대 경제부총리로 재직 당시 부동산 정책을 놓고 청와대 핵심라인과 강하게 대립했던 일화를 공개했다.

김 후보는 “고성이 오갈 정도로 싸웠다” “쌍소리까지 했다” “대통령한테 항명하는 거냐는 말까지 나왔다”면서 구체적인 발언을 털어놓았다.

김 후보는 9일 유튜브 채널 ‘삼프로TV’에 출연해 “(경제부총리로서) 대통령께 보고하던 중 부동산 대책을 논의하면서 청와대 측과 싸웠고 고성이 오갔다”면서 운을 뗐다.

김 후보는 부동산 정책에 정책 이념을 투영해서는 안 된다는 입장이었다고 강조하고 “투기 억제 일변도 정책만으로 안 되니 공급 확대를 얘기했다”면서 “그때가 2018년이었는데 안 받아들여졌다”고 말했다.

다주택자 양도소득세 중과에 대해 김 후보는 “누구라 말은 안 하겠지만 모 핵심이 '양도 차액에 대해 100% 과세'를 말했다”며 “그래서 제가 깜짝 놀라 '미쳤냐, 이 나라가 사회주의도 아니고'라며 거절했다”라고 설명했다.

김 후보는 “ 그 자리에 청와대 수석도 있고 실장도 있었다. 거의 1대 15~20으로 싸웠다”면서 “당시 경제수석은 홍장표 수석이었으나, 부동산 정책은 김수현 사회수석이 (주도)하긴 했다. 정책실장은 장하성 실장이었다”라고 구체적으로 설명했다.

또한 김 후보는 “제가 ‘다주택자 양도세 중과를 2년 유예하고 2년 뒤 다시 살려 5%포인트를 올려도 좋다’고 제안해 두 개가 패키지로 가야 한다고 했는데, 뒤에 것만 받겠다고 (청와대에서) 결정했다”면서 “제가 계속 불가 이야기를 하니 배석한 비서관이 '대통령한테 항명하는 거냐'는 말까지 나왔다”라고 토로했다.

그는 “결정이 되고 (회의장에서) 나왔는데 수석하고 비서실장이 따라 나와 대판 싸웠다”면서 “제가 굉장히 험한 말까지 했고 쌍소리까지 했다. 따라 나오길래 '그만두겠다'고 했다”고 설명하기도 했다.

김 후보는 최저임금 급격 인상, 법인세 인상 등의 논의 때도 고성이 오간 일이 있었다고 덧붙이기도 했다.


문화

더보기

지역

더보기
프리드라이프, 프리드투어 크루즈 여행 상품 ‘더 크루즈’ 출시 【STV 박란희 기자】프리드라이프(대표 김만기)는 코로나 팬데믹 이후 3년 만에 ‘안전하고 편안한’ 해외여행 크루즈 상품 ‘더 크루즈’를 출시한다고 12일 밝혔다. 프리드라이프의 크루즈 전문 여행사 ‘프리드투어’가 선보인 이번 상품은 프리드라이프 창립 20주년 기념 특별 상품 ‘20주년 더 크루즈’를 비롯해 동남아부터 지중해, 북유럽, 알래스카 등 다양한 기항지 관광을 즐길 수 있는 ‘더 크루즈’ 여행상품 5종으로 구성됐다. 이번 상품은 고객이 여행을 떠나고 싶은 시기와 여행지를 선택할 수 있는 것이 특장점이며, 월 2만 원부터 시작하는 분납 시스템으로 비용에 대한 부담을 줄였다. 또한 크루즈 여행의 만족도를 높여줄 수 있는 다양한 서비스가 포함됐다. 여행 전 일정에 크루즈 전문 인솔자가 동행하여 고객 맞춤형 여행 서비스를 제공한다. 전 세계 기항지 관광 통역을 비롯해 크루즈 선내의 다채로운 프로그램과 편의시설을 마음껏 즐길 수 있도록 돕는다. 또한 여행 후에는 추억을 담은 포토 앨범을 제공한다. ‘더 크루즈’ 여행 상품은 로얄캐리비안 크루즈를 비롯한 세계적인 크루즈 선사 5곳과 제휴해 진행된다. 2억 원 여행자 보험 가입으로 고객에게 안전하고 편안한 여행을

연예 · 스포츠

더보기
보람할렐루야탁구단, 창단 첫 국가대표 선발 쾌거 【STV 박란희 기자】보람상조그룹(회장 최철홍) 남자 실업탁구단 ‘보람할렐루야탁구단’이 ‘2022년 탁구 국가대표 최종 선발전’에서 2016년 창단 이래 처음으로 국가대표를 배출했다. 이번 선발전은 지난 9일~13일까지 충북 제천체육관에서 열렸으며, 이달 초 1차 선발전을 통과한 남녀 각 14명의 선수들이 지난해 올림픽, 세계선수권, 아시아선수권 등에 출전했던 2021년 국가대표 선수들과 풀-리그전을 치르는 방식으로 치러졌다. 그 결과 남녀 각 10명의 국가대표 선수를 선발하는 가운데 세계랭킹 20위 내 자동 선발된 3명의 선수를 제외한 나머지 7명 중 ‘보람할렐루야탁구단’의 김동현 선수가 2위로 국가대표에 최종 선발됐다. 대한탁구협회 유승민 회장은 “이번 국가대표 선발을 통해 올해 개최될 세계대회와 아시안게임 등 국내 대표 선발전에도 출전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최철홍 보람할렐루야탁구단 구단주는 “이번에 보람할렐루야탁구단에서 첫 국가대표를 배출해냈는데 이는 창단 6년차를 맞는 신생구단으로써 매우 감격스런 성과이다.”며, “앞으로 김동현 선수가 탁구계뿐 아니라 대한민국 전반에 귀감이 되는 스포츠 스타로 계속 성장해 가길 진심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