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0 (수)

  • 흐림동두천 24.8℃
  • 흐림강릉 24.7℃
  • 흐림서울 25.3℃
  • 대전 25.1℃
  • 흐림대구 28.0℃
  • 흐림울산 28.1℃
  • 구름조금광주 28.2℃
  • 흐림부산 27.4℃
  • 흐림고창 28.1℃
  • 구름많음제주 30.4℃
  • 구름조금강화 23.0℃
  • 흐림보은 24.7℃
  • 흐림금산 25.3℃
  • 흐림강진군 27.7℃
  • 흐림경주시 27.6℃
  • 흐림거제 27.5℃
기상청 제공

정치

박병석 의장은 왜 민주당 독주 막았을까

“여야가 합의해 와라” 입장 고수


【STV 차용환 기자】박병석 국회의장이 더불어민주당의 ‘언론중재법’ 입법 폭주에 제동을 걸어 눈길을 끌었다.

민주당이 언론중재 및 피해구제 등에 관한 법률(언론중재법) 개정안의 국회 본회의 처리 디데이는 지난달 30일이었다.

하지만 박 의장은 “여야가 합의해 오지 않으면 민주당 개정안을 일방적으로 본회의에 상정할 수 없다”고 버텼다.

박 의장이 민주당 출신이지만 민주당의 직권상정 요구를 거부하고 야당과 합의를 요구한 것이다. 국회의장은 당적을 가질 수 없기 때문에 박 의장은 현재 무소속이지만, 심정적으로 민주당 쪽으로 기울 수밖에 없다.

역대 국회를 살펴보면 여야 충돌과정에서 국회의장이 출신 정당의 요구를 받아들인 경우가 적지 않았다.

하지만 박 의장은 끝내 ‘중립’을 선택했고, 합의를 최우선으로 바랐다. 6선 의원이자 의회주의자인 박 의장의 뚝심에 민주당은 야당과 타협을 시도했다.

게다가 박 의장은 중앙일보 출신의 신문기자라는 점도 언론중재법에 대한 남다른 견해를 가졌을 것으로 짐작된다.

결국 민주당은 국민의힘과 오는 27일에 언론중재법 개정안을 본회의에 상정하기로 했다.

민주당은 박 의장의 뚝심 앞에 불쾌한 기색이 역력했다.

여야의 마라톤 협상이 이어지자 민주당 관계자는 답답한 심정을 고스란히 내비치기도 했다.

당내 강경파는 박 의장을 향한 불만을 여과없이 드러냈다. 언론중재법 개정을 주도한 김승원 의원은 지난달 31일 소셜미디어에 “박병석~ GSGG”라고 썼다 지웠다.

GSGG가 욕설인 ‘개새X’를 가리키는 것 아니냐는 지적이 일자 김 의원은 이런저런 해명을 늘어놓다가 결국 사과하는 해프닝까지 벌어졌다.


문화

더보기

지역

더보기
프리드라이프, 프리드투어 크루즈 여행 상품 ‘더 크루즈’ 출시 【STV 박란희 기자】프리드라이프(대표 김만기)는 코로나 팬데믹 이후 3년 만에 ‘안전하고 편안한’ 해외여행 크루즈 상품 ‘더 크루즈’를 출시한다고 12일 밝혔다. 프리드라이프의 크루즈 전문 여행사 ‘프리드투어’가 선보인 이번 상품은 프리드라이프 창립 20주년 기념 특별 상품 ‘20주년 더 크루즈’를 비롯해 동남아부터 지중해, 북유럽, 알래스카 등 다양한 기항지 관광을 즐길 수 있는 ‘더 크루즈’ 여행상품 5종으로 구성됐다. 이번 상품은 고객이 여행을 떠나고 싶은 시기와 여행지를 선택할 수 있는 것이 특장점이며, 월 2만 원부터 시작하는 분납 시스템으로 비용에 대한 부담을 줄였다. 또한 크루즈 여행의 만족도를 높여줄 수 있는 다양한 서비스가 포함됐다. 여행 전 일정에 크루즈 전문 인솔자가 동행하여 고객 맞춤형 여행 서비스를 제공한다. 전 세계 기항지 관광 통역을 비롯해 크루즈 선내의 다채로운 프로그램과 편의시설을 마음껏 즐길 수 있도록 돕는다. 또한 여행 후에는 추억을 담은 포토 앨범을 제공한다. ‘더 크루즈’ 여행 상품은 로얄캐리비안 크루즈를 비롯한 세계적인 크루즈 선사 5곳과 제휴해 진행된다. 2억 원 여행자 보험 가입으로 고객에게 안전하고 편안한 여행을

연예 · 스포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