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30 (목)

  • 구름많음동두천 0.9℃
  • 구름조금강릉 2.2℃
  • 구름많음서울 -0.2℃
  • 대전 1.4℃
  • 구름많음대구 3.2℃
  • 맑음울산 3.9℃
  • 구름많음광주 4.3℃
  • 맑음부산 6.4℃
  • 흐림고창 1.1℃
  • 구름많음제주 7.1℃
  • 맑음강화 -0.5℃
  • 흐림보은 -1.2℃
  • 구름많음금산 0.1℃
  • 구름많음강진군 5.5℃
  • 맑음경주시 4.1℃
  • 맑음거제 4.7℃
기상청 제공

SJ news

코로나19, 쓸쓸한 사망 없도록 지침 바꾼다

K-방역 지침, 과학적 근거 없다는 비판 받아

URL복사
더불어민주당 김성주 의원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망자에 대한 장례 지침 개정을 제안하고 나섰다.

현재 코로나19 사망자의 시신은 방역당국이 발표한 장례관리지침에 의해 수습 및 장례가 진행된다.

장례관리지침에 따르면 코로나19 확진 사망자는 사망과 동시에 의료용 팩에 밀봉돼 관으로 옮겨지고, 운구도 장례지도사에 의해 이뤄진다.

사체는 감염을 막기 위해 화장을 원칙으로 한다. 감염, 임종, 장례 등 일련의 과정에서 가족은 배제된 채 고인과 이별을 맞게 되고, 장례 방법도 결정할 수 없는 상황이다.

유족이 지침에 따라 고인을 화장하게 되면 유족과 화장 시설은 정부에서 전파방지비와 유족장례비를 지원받게 된다.

김성주 의원실이 지난 2월 질병관리청으로부터 받은 자료에 따르면 코로나19로 인한 사망자의 전파방지에 19억5500만 원, 유족장례비 86억9000만 원이 소요된 것으로 확인됐다.

하지만 현 장례관리지침이 과학적 근거가 없다는 비판이 나온다.

세계보건기구(WHO)는 지난해 3월 전염병으로 인해 사망한 사람의 사체를 화장으로 처리해야 한다는 것은 ‘미신’에 불과하다면서 사체로 인한 코로나19 전염에 대한 증거가 없다고 밝힌 바 있다.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 역시 코로나19 감염 여부와 매장·화장 등 시신 처리 방식은 관련이 없다고 강조했다. CDC는 특히 장례에 있어 고인과 가족, 친지의 의사가 존중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 의원은 “예산의 적절성 문제보다 중요한 것은 고인과 유족이 충분한 애도를 통해 이별할 수 있느냐의 문제”라며 “과학적 근거에 기반한 장례 지침의 개정을 통해 환자의 존엄한 죽음과 가족들이 스스로 선택한 장례 방식을 통해 고인을 추모할 수 있는 권리를 보장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문화

더보기


연예 · 스포츠

더보기
'보람상조그룹’ 탁구팀 보람할렐루야, 고교랭킹 1위 박경태 입단계약 【STV 박란희 기자】보람상조그룹이 창단한 탁구팀 보람할렐루야가 고교랭킹 1위 선수를 영입하는 데 성공했다. 이번 계약으로 보람할렐루야의 경쟁력이 크게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 탁구계에 따르면 경북 포항 두호고 탁구부의 박경태 선수가 보람할렐루야와 입단계약을 맺었다. 두호고 탁구부의 에이스이자 현재 고등부 전국랭킹 1위에 올라있는 박경태는 보람할렐루야의 전력 강화에 크게 이바지 할 것으로 기대된다. 두호고 탁구부는 4월 중고종별, 7월 전국종별, 8월 중고회장기, 9월 대통령기, 10월 전국체전, 10월 문광부장관기까지 올해 개최된 6개 전국대회를 모두 석권하며 탁구 명문으로 이름을 떨친 바 있다. 보람할렐루야는 보람상조그룹이 창단한 탁구팀으로 생활체육 선진화에 앞장서고 있다. 보람할렐루야는 지난달 26일 보람그룹 본사에서 울산광역시탁구협회와 업무협약을 맺기도 했다. 이어 보람상조그룹은 지난 4~5일 열린 제23회 울산광역시장배 생활체육 탁구대회에도 후원사로 참여했다. 보람할렐루야는 2016년 10월 창단됐으며 △국민 건강증진을 위한 보람상조배 전국오픈 생활체육 탁구대회 개최 △한국중고등학교탁구연맹 유소년 지원 및 공식 후원 △대한탁구협회 후원 △탁구 강습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