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5 (금)

  • 구름많음동두천 24.0℃
  • 구름많음강릉 21.0℃
  • 연무서울 23.9℃
  • 구름많음대전 26.6℃
  • 구름많음대구 29.9℃
  • 구름많음울산 27.9℃
  • 구름많음광주 27.2℃
  • 구름많음부산 24.9℃
  • 구름많음고창 24.9℃
  • 구름많음제주 21.1℃
  • 구름많음강화 22.3℃
  • 구름조금보은 25.6℃
  • 구름많음금산 27.4℃
  • 구름많음강진군 27.9℃
  • 구름많음경주시 30.1℃
  • 구름많음거제 28.3℃
기상청 제공

PET news

건국대 반려동물산업 최고위 1기 원우회,발전기금 1억원 기부

김호승 1기 원우회장 겸 컴펫라이프 회장 5천만원,원우들 5천만원 등 합계 1억원 건대 쾌척

김호승 원우회장 겸 컴펫라이프(주) 회장 5000만원,

반려동물산업 최고위 과정 1기 원우회원들 5000만원 등 1억원 기부

 


건국대학교(총장 민상기) 반려동물산업 최고위과정 1기 동문들이 실험실습으로 발생하는 동물희생을 줄이고 실습교육의 선진화를 위해 7000만 원 상당의 의료용 동물 마네킹(실습용 동물 모형)과 발전기금 3000만 원 등 총 1억 원을 건국대 수의과대학에 기부했다.

 

반려동물 최고위과정 1기 원우회(회장 김호승 / 컴펫라이프(주)회장)는 29일 건국대 수의학관207호 에서 열린 ‘시뮬레이션 의료기기 기부식’에서 건대 부속동물병원에 발전기금 1억원을 기부했다.

 

▲건국대 반려동물 최고위 1기 원우회장 겸 컴펫라이프 김호승 회장이
건국대 수의대 1억원을 기부 실습용 동물모형과 발전기금에 사용키로 했다.

 


이날 기부한 발전기금 1억원 중 5000만원은 김호승 원우회장이 기부했으며 나머지 5천만원은 원우회 회원들이 각자 추렴하여 기부하였다. 1억원 기부금 중 7000만원은 시뮬레이션 의료기기(더미) 구입에 쓰여졌으며, 나머지 3000만원은 학교 발전기금으로 쓰일 예정이다.

 

이날 열린 기부식에는 김호승 1기 원우회장을 비롯해 문흥안 건국대 대외부총장, 박승용 건국대 대외협력처장, 김수기 농축대학원장, 류영수 수의과대학장, 윤헌영 건국대 부속동물병원장 및 반려동물산업 최고위 1기생 등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기부식에서는 1억원 기부 후 감사패 전달, 실험용 동물 시물레이션 의료기기 시현 등 행사가 이어졌다.

 


▲건국대 수의학관 '시뮬레이션 의료기기 기부식'에서 건국대학교 부속 동물병원장 겸
수의학과 윤헌영 교수가 시현에 들어가기 전 인사말을 하고 있다.

 


발표에 나선 윤헌영 병원장은 “미국에서 학생들을 가르칠 때 학생들이 살아있는 동물에 대한 실습을 거부해서 충격을 받았다”면서 “미국에는 모형실험실이 있었던 점도 인상적이었다”고 말했다.

 

이어 윤 병원장은 시뮬레이션 의료기기 도입에 대해 “국내 수의대 최초로 도입을 하게 됐으며, 성공적인 선례를 통해 국내 수의학 교육 발전을 선도하고, 실습 교육의 선진화를 이룰 수 있게 됐다”며 기뻐했다.

 

이어 건국대 부속동물병원 수의사들이 나서 시뮬레이션 의료기기 실습 시현에 나섰다.

 


 

▲29일 건국대 수의학관 '시뮬레이션 의료기기 기부식'에서 건국대 동물병원 수의사들이 기기 사용법을 시현하고 있다.

 


강아지와 고양이 시뮬레이션 의료기기를 통해 실제 수술을 하는 것처럼 실습을 할 수 있고, 잘못 삽관하거나 혈관을 건드릴 경우 피가 나는 등 실제 수술을 방불케 할 정도로 의료기기는 현실성이 높았다.

 

심폐소생술이나 삽관, 청진 등으로 반려동물의 상태를 호전시키거나 병증을 판단하는 등 다양한 실습을 할 수 있다는 점도 시뮬레이션 의료기기의 장점이다.

 

 


▲건국대 반려동물산업 최고위 1기 원우회는 29일 건국대 수의학관에서 열린 ‘시뮬레이션 의료기기
기부식’에서 1억원의 발전기금을 기부했다. 김수기 건국대 농축대학원장, 김호승 건국대 반려동물산업
최고위과정 1기 원우회장, 문흥안 건국대 대외부총장, 류영수 건국대 수의과대학장.

 


김원재 건국대 수의대학 학생회장은 “학생들을 대표해 발전기금 기부에 감사 드린다”면서 “말로만 듣던 시뮬레이션 의료기기 시현을 처음 봤는데 실습을 통해 실력있는 수의사가 되도록 하겠다”고 다짐했다.

 

류영수 수의과대학장은 “발전기금 기부에 정말 감사하다”면서 “실력 제일 좋은 수의사들은 건대 출신이 많은데 앞으로도 경쟁력 있는 수의사 양성기회를 주셔서 고맙다”고 사의를 표했다.

 


 

▲29일 건국대 수의학관에서 열린 '시뮬레이션 의료기기 기부식'이 끝난 후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날 건국대 반려동물산업 최고위과정 1기 원우회는 건국대 부속동물병원에 발전기금 1억원을 기부했다.

 


윤 병원장은 “시뮬레이션 의료기기 도입은 사회적 트렌드를 반영하는 것이며, 동물의 희생 없이 반복적 실습이 가능하고, 더 많은 학생들에게 기회를 준다는 점에서 의의가 있다”면서 “수의학 발전을 위해 발전기금을 쾌척해주신 반려동물산업 최고위과정 1기 원우분들께 감사하다”고 말했다.

 

김호승 원우회장은 “실습용 동물모형은 실험 및 실습의 정교화로 동물의 고통을 줄이는데 큰 역할을 할 것”이라며 “국내 수의과대학 최초로 도입하는 만큼 건국대 수의과대학이 동물 실험실습 교육 발전을 선도하는 기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또한 앞으로도 “수의대에 실질적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발전기금을 정기적으로 기부할수 있도록 동문들이 중지를 모으기로 했다”면서 "최근 원우회 1기가 주축이 되어 창립 총회를 마친 "반려동물사업협동조합'이 허가를 득하면 학교와 유기적 협조를 해나가겠다”고 말했다.


문화

더보기
레스토랑과 넥타이 박물관 겸한 ‘누브티스’ 인기 “레스토랑이야, 넥타이 박물관이야?” 누브티스(관장 이경순)를 처음 방문한 사람들은 조금 의아해한다. 음식을 판매하는 걸 보면 분명 레스토랑인데, 누브티스 내부에는 헤아릴 수 없을 정도로 많은 넥타이와 넥타이 그림이 전시되어 있다. 누브티스는 레스토랑이면서 넥타이 박물관 역할도 겸하고 있다. 또한 누브티스(불어와 그리스어 합성어로 '새로운 것을 항상 구상하는'의 뜻)는 아예 “맛진 부엌”을 빌려준다며 코로나19를 함께 이겨내자고 독려하고 나섰다. 오는 18일 오후 4시부터 10시까지 실제로 누브티스를 빌려 요리를 하고 같이 맛볼 수 있는 이벤트가 마련됐다. 이날 행사는 음식을 소개하고 한입 시식 후 심사를 하는 식으로 진행된다. 시상은 반야심경 스카프, 크리스찬 넥타이, 에스더 학생의 스카프, 히딩크 넥타이 등 다양한 상품이 주어진다. 여기서 단연 눈에 띄는 히딩크 넥타이. 이경순 관장은 2002년 월드컵 당시 4강 신화를 이룬 거스 히딩크 감독의 넥타이를 직접 디자인 했다. 히딩크 감독의 목을 감싸고 있던 태극 문양의 넥타이는 국민들에게 강렬한 인상을 남겼고, 경기를 승리로 이끈 행운의 넥타이로 불리기도 했다. 히딩크 넥타이는 얼마나 인기가 있었던지 이 넥


연예 · 스포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