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2.28 (목)

  • 맑음동두천 -1.4℃
  • 맑음강릉 4.6℃
  • 맑음서울 2.4℃
  • 안개대전 1.5℃
  • 박무대구 5.0℃
  • 박무울산 6.2℃
  • 박무광주 4.8℃
  • 연무부산 8.3℃
  • 맑음고창 0.6℃
  • 박무제주 9.7℃
  • 맑음강화 -0.5℃
  • 흐림보은 0.3℃
  • 구름많음금산 0.3℃
  • 구름많음강진군 7.0℃
  • 맑음경주시 6.1℃
  • 구름조금거제 8.0℃
기상청 제공

경제·사회

산업정책연구원, 기업 브랜드 가치평가 연구 결과 발표

산업정책연구원(이사장 김태현)은 ‘기업 브랜드 가치평가(연구 총괄 책임자: 하수경 산업정책연구원 연구위원)’ 연구 결과를 27일 공개하였다. 

올해 19년째 진행된 기업 브랜드 가치평가 결과에서는 삼성전자가 약 126조원으로 1위를 차지하였으며, 현대자동차와 LG전자가 각각 32조원과 27조원으로 평가되어 지난해와 순위 변동 없이 2위와 3위를 차지하였다. 또한 기아자동차가 24조원으로 4위를 차지하였으며, KT가 13조원으로 평가되어 5위에 올랐다. 

삼성전자 브랜드 가치는 전년대비 9.4% 상승하여 전년도에 이어 상승세를 이어나갔으며, LG전자의 경우 전년도에 10.6% 상승한 데 반해 올해에는 5.1% 상승에 그쳤다. 

호텔 부문에서는 전년도에 이어 호텔롯데(2조7238억2400만원), 철강 부문에서는 포스코(9조9997억7500만원), 할인점 부문에서는 이마트(11조2477억4100만원), 인터넷 포털 부문에서는 네이버(2조1040억8500만원)가 각 부문에서 최고의 브랜드 가치를 갖고 있는 것으로 조사되었으며, 네이버의 경우 브랜드 가치가 전년대비 약 18.5% 상승하며 지속적인 상승세를 이어갔다. 올해 평가대상 중 유일한 공기업인 한국철도공사는 3조373억원으로 브랜드 가치가 산출되었다. 

또한 은행(1위: KB국민은행), 신용카드(1위: 신한카드), 보험(1위: 삼성생명보험), 생활용품(1위: LG 생활건강), 화장품(1위: 아모레퍼시픽), 식품(1위: CJ 제일제당) 분야를 비롯하여, 홈쇼핑, 항공사 등의 분야에서도 기업브랜드 가치평가를 산출했다. 

기업브랜드 가치평가는 매년 한국을 대표하는 기업의 브랜드 가치를 화폐금액으로 환산하여 평가·발표하는 것으로, 재무적 접근법과 마케팅적 접근법을 통합한 모델을 활용한다. 재무적 측면에서는 매출액을 기준으로 향후 3년 동안의 미래가치를 현가화하여 적용시켰으며, 마케팅적 측면에서는 브랜드경영 활동에 따라 ‘브랜드 빌딩, 브랜드 매니지먼트, 브랜드 커뮤니케이션 및 에쿼티’ 항목별 결과를 도출하여 브랜드 가치를 산출하였다. 

산업정책연구원에서는 기업 의뢰 시 브랜드 자산가치 평가결과(화폐 금액) 보고서를 제공하고 있다. 

산업정책연구원 개요 

산업정책연구원(IPS)은 산업통상자원부 산하 연구기관으로 1993년 설립되었다. 세계각국의 산업정책에 대한 학술연구, 정부에 대한 정책자문, 그리고 정부관리와 기업경영자에 대한 교육을 주요업무로 하고 있다.

‘건국대 기부자 감사의 밤’ 행사 성료…민상기 총장 등 간부 대거 참석 건국대학교(총장 민상기)는 지난 26일 오후 6시 서울 자양동 더클래식 500 그랜드볼룸에서 ‘기부자 감사의 밤’ 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박승용 대외협력처장의 사회로 시작되었으며 학교로부터 초청받은 100여명의 기부자들과 건국대 민상기 총장을 비롯한 조용범 대외부총장, 박승용 대외협력처장 등 학교 간부들이 대거 참석하여 성대하게 진행됐다. 축사에서 민상기 총장은 “오늘의 건국대의 발전은 건국대 출신을 비롯한 타 대학 출신의 기부자들의 공이 매우 크다”고 역설했다. 또한 민 총장은 “앞으로 4대 사학명문에 진입하기 위한 여러 가지 준비와 함께 지속적으로 기부자들의 참여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조용범 대외부총장은 건국대의 발전상을 기부자들에게 자세하게 설명했다. 특히 건국대가 QS아시아 대학평가 94위, 교환학생 비율 아시아 전체 50위를 기록하고 외국인 유학생 비율 81위, 교원 당 학생 수 88위를 기록하는 등 비약적인 발전을 했다고 보고했다.그 외에도 부동산학 발전을 위한 고(故) 해봉 손정환 선생의 30억 기부와 자신이 평생 모은 7억 원의 전 재산을 기부한 이순덕 여사, 정치외교학과 되돌림 장학금 1억원을 기부한 김용복 동문에 대한 설명도 있었다